메뉴 건너뛰기

데일리현성

INTERVIEW


 


Q: 인피니트는 올해로 데뷔 7년차를 맞이하는데요, 오랫동안 함께하면서 이런걸 해줘서 기뻤거나 감동했던 것이 있나요?


성규 : 작년 생일은 멤버 중에서 유일하게 우리 둘만 선물 주고 받았었지.

우현 : 응응(웃음). 둘이서만 (웃음)

성규 : 우현이 생일은 2월이니까. 내가 제일 좋아하는 브랜드에 같이 가서 옷을 선물해줬었네.

우현 : 맞아 맞아. 릭 오웬스라는 브랜드지.

성규 : 그 브랜드 내가 제일 좋아하는 브랜드야.

우현 : 성규씨는 릭 오웬스 자주 입네. 나도 좋아하지만 성규씨가 제일 좋아하는 브랜드의 옷을 나한테 선물해줬었어.

성규 : 맞아 맞아

우현 : 가격은..... (가격을 말하려는 우현)

성규 : (우현을 말리며) 왜 가격을 말해!(웃음)

우현 : 아하하(웃음)! 싸지는 않지(웃음)

성규 : 금액은 비밀로 해!(웃음)

우현 : 진짜 기뻐가지고. 성규씨는 직접 편지도 써서 같이 넣어줬고 말이야! 편지를 받은게 진짜 기뻤어!

성규 : 엄청 간단한 메시지지만 말이야. '생일 축하해' 같은거(부끄러워하는 성규)

우현 : 생일 축하해라고. 그래도 고마워.

성규 : 그래도 우현이는 선물한 옷은 한번 밖에 안 입네(웃음)

우현 : .........한번 뿐이네 (웃음)

성규 : 더 자주 입으면 좋은데!

우현 : 나도 성규씨 생일에 답례로 선물 했었지. 꽤 비싼 신발이었어. 한번 신은 걸 봤지만. 서로 쓴건 한번 뿐이네(웃음)

성규 : 나는 자주 신어! (웃음)

우현 : 나도 자주 입었어(웃음)!! 하하하! 일 할 때 말고 친구 만날때 자주 입었어! 다같이 일을 할 때는 한번 뿐이지만...

성규 : 나는 월드 투어 첫날에 신었어. 잘 기억하지?

우현 : 나도 언제인지는 잊어버렸는데 월드 투어 한창 할 때 한번 입었어 (웃음)

성규 : 더 자주 입어 (웃음)

우현 : 내껀 여름 옷이잖아 (웃음). 올해 여름에 또 입을께. 소중히 입을려고 한단말이야! (웃음)

성규 : 그럼 내가 받은 것도 여름 신발이니까 올 여름에 또 신을게 (웃음)

우현 : 나도 성규씨한테 처음 받은 선물이라 기뻤어. 진짜 소중히 입으려고.

성규 : 나도 우현이한테 처음 받은 선물이라 기뻤어. 진짜 소중히 신으려고.

우현 : 왜 갑자기 선물 준거야?

성규 : 우현이가 그 즈음에 드라마 촬영 같은걸로 엄청 바빴으니까 좀처럼 만날 기회가 없어서.... 생일이 곧 다가오니까 '이거다!'하고 생각나서 선물 주려고 했어.

우현 : 그렇구나. 고마워.

성규 : 다른 멤버들한테도 주고 싶었는데 다른 멤버 생일 때에는 그렇게 돈이 없더라고 (웃음)

우현 : 나는 다른 멤버들도 줬어.

성규 : 장하네 (웃음)

우현 : 그래도 나는 마음을 담아서 줬는데 다들 그닥 마음이 안담겨 있어서 이제 안할거야 (웃음). 누구라고는 말 안하지만 (웃음)

성규 : 성열이라고는 말 안하지 (웃음)!

우현 : 응 성열이(웃음). 재작년 성열이 생일에 나는 정말 마음을 담아서 선물 줬는데 성열이는 내 생일을 잊어버렸었어 (웃음). 성규씨처럼 먼저 해주면 기쁘니까 마음을 담아서 보답해주려고 해.

성규 : 선물은 내용이 중요한게 아니라 마음이 중요한거야.

우현 : 그래도 성열이는 잊어버렸으니까 마음 조차 없어 (웃음)

성규 : 그러네 (웃음) 나는 착하니까!

우현 : 안 착해(웃음)

성규 : 하하하!

우현 : 이상한거 먹고 어떻게 된거 아닌가 싶어. 갑자기 뜬금 없이 선물 같은걸 주니까. 정말 놀랐습니다. (일본어로)

성규 : 그런 서프라이즈도 있고 좋잖아 (웃음)

우현 : 그러네. 그래도 내가 착한거 같아.

성규 : 그럴지도. 우현이한테는 이길 수 있는게 아무것도 없어.

우현 : 응. 성규씨한테는 대부분 다 이긴다고 생각해!

성규 : 그러네. 우현이한테는 다 지고 있어~(웃음)

우현 : 왜냐면 나는 잃을 것도 없으니까!! (웃음)

성규 : 무슨 말을 하는거야 (웃음)

우현 : 성규씨한테 지더라도 아무것도 잃을게 없으니까 괜찮다는 거였어 (웃음)

성규 : 나도 멤버한테 져도 전혀 상관 없지만 나 자신한테는 지지 않으려고 해야지.


출처 : https://rola.tokyo/?p=22046
번역 : 무리수

위로